써니케로닷컴 입니다!!
지금 보고 계신 곳은 케로군의 불[火]로그
{해의눈물,고양이가 되자} 바로가기
RSS구독하기:SUBSCRIBE TO RSS FEED
즐겨찾기추가:ADD FAVORITE
글쓰기:POST
관리자:ADMINISTRATOR
영국인과 독일인은 많은 면에서 전혀 비슷하지 않은 경향이 있지만...
모터스포츠에 상당히 많이 열광한다는 점만큼은 분명한 공통점이 있는 것 같습니다.
그런 독일을 대표하는, 영국으로 치자면 실버스톤과 같은 입지를 차지하고 있는 써킷이라면...
바로 지난 해 독일GP가 개최된 Nürburgring을 꼽는데 주저할 사람이 없을 듯 합니다.
( 특히 Nordschleife는 독일인은 물론 세계 모터스포츠팬에게 단순한 써킷 이상의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. )
그렇기 때문에 올시즌 독일GP가 개최되는 호켄하임링( HockenheimRing )
68년이 넘는 역사와 40년째에 접어드는 F1 그랑프리 개최 경력에도 불구하고
여러모로 제대로된 충분한 대접을 받지 못하고 있습니다.

HockenheimRing


하지만 써킷 자체로서 호켄하임링은 상당히 흥미로운 써킷입니다.
몇 가지 재미있고 인상적인 요소도 있고... 반대로 몇 가지 단점도 눈에 띄는 곳이죠.
계속되는 적자에도 불구하고 꾸준히 F1 그랑프리를 개최하는데에는 다 그만한 이유가 있는 거겠죠.
( 2007년부터는 Nürburgring과 1년씩 교대로 개최합니다만...  )
그러면, 지금부터 분명한 장단점이 공존하는 호켄하임링에 대해서 좀 더 자세히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.


- 길어서 접습니다.( 써킷 분석을 보시려면 클릭! ) -



지금까지 살펴본 호켄하임링의 특징은 다음과 같이 정리해 볼 수 있습니다.

- 독일에서 Nürburgring에 비해 지명도가 떨어지지만 유서 깊은 써킷
- 섹터 3과 홈스트레이트를 끼고 있는 모토드롬( Motodrom )의 형태가 독특한 써킷
- turn 06의 헤어핀은 호켄하임링 최고의 추월 포인트
- turn 02와 turn 13 Sachs도 경우에 따라 추월을 기대할 수 있는 지점
- 레이아웃이 매우 간단하고 써킷의 고저차가 거의 없는 써킷


호켄하임은 앞서 언급한 여섯 명의 독일인 드라이버들은 물론
국적 기준으로 메르세데스GP 팀의 홈 그랑프리가 됩니다.
올 시즌 독일인 드라이버 라인업을 갖추면서 기대가 많았으나 아직까진 성적인 만족스럽지 못했는데,
과연 두 명의 독일인 드라이버를 내세워 메르세데스GP가 부활의 날갯짓을 할 수 있을지...
또, 절대 강자인 레드불에 속한 독일인 드라이버 베텔은 독일GP에서 어떤 성적을 거둘지 기대가 됩니다.
2008 시즌 넬슨피케 주니어의 경우처럼, 세이프티카에 따른 변수도 예상할 수 있다보니...
이전 두 그랑프리에서 세이프티카 덕분에 희비가 엇갈렸던 알론소와 해밀튼이,
과연 다음 세이프티카 상황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도 관심 거리네요.

이번 독일GP가 끝나고 나면 긴 여름 휴가에 들어가기 때문에...
휴가의 분위기를 판가름낼 호켄하임에서의 결전은...
토요일 퀄리파잉 때 비 예보가 주어지면서 벌써부터 뜨겁게 달아오르는 것 같습니다.

HockenheimRing
2010/07/23 10:22 2010/07/23 10:22
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@RBR_No5  | 2010/07/23 12:35
매 라운드.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.

재밌게 잘 봤습니다. lol

좀 담아겠습니다. ^^//
케로군의 불[火]로그  | 2010/07/23 22:59
네, 늘 담아가신다고 댓글까지 달아주시니 고마울 뿐이네요^^
송원석  | 2010/07/24 00:51
감사합니다 ㅋㅋ
이거 보고 바로 f1c 독일 코스 달리러 갑니다 ㅋㅋㅋ
케로군의 불[火]로그  | 2010/07/24 18:54
재밌게 즐기시길^^
mike  | 2010/07/24 03:13
저는 솔직히 Ferrari의 약진이 더 기대되던데요.. ^^
원래 알론소 빠라. ㅋㅋㅋㅋㅋ
이번에 업그레이드가 어떤영향을 끼칠지.... Fp2에서는 이미 Vettel은 제쳐졌구요..
독일팀인 Mercedes는.... 저는 그다지 기대를 걸지 않고 있습니다만...
물론 끝까지 봐야 아는것이긴 하겟지만 말이죠. ^^
바로 내일의 Qualifying이 어떻게 될런지....
과연 Alonso는 Pole을 따 낼수 있을까요? ^^
케로군의 불[火]로그  | 2010/07/24 18:54
페라리의 업데이트가 확실히 좋아진 것 같습니다.
이제 레드불, 맥라렌, 페라리의 삼파전이 확실히 펼쳐질 듯...
이따구로  | 2010/07/24 08:34
레이아웃 변경후 노르트커브가 조금 완만하게 변했다는점도 있습니다
케로군의 불[火]로그  | 2010/07/24 18:55
노르트쿠르베는 지금도 참 격한 코너인데,
레이아웃 변경 전에는 더 심했군요...;;;
이따구로  | 2010/07/24 23:10
서킷 항공사진에는 노르트커브 에이펙스가 2개처럼 보입니다.
허나 변경전엔 위의 서킷 그래픽에서 처럼 에이펙스가 한개죠
케로군의 불[火]로그  | 2010/07/25 10:20
네, 확실히 에이펙스가 두개인 것 같습니다^^
Zero  | 2010/07/24 23:47
매번 케로님 서킷분석덕에...
예전보다 좀 더 집중해서 경기를 볼 수 있는 것 같습니다. 감사합니다^^
포인트들도 콕 콕 찍어주셔서..
뭔가 보는 눈이 달라졌다..까지는 과장이더라도.. 좀 더 재미있는 포인트를 잡을 수 있게 된 것 같습니다^^

사족입니다만.. 케로님 트위터를 팔로잉하고.. 중계도 잘 봤습니다.
제가 아직 트위터 초보라.. 그 쪽에서 감사 인사를 남길려고 해도 잘 모르겠더라고요^^;;
겨우 쪽지 보내는 법을 배워서 케로님께 감사쪽지를 날리려고 했는데..
뭐가 문제인지 쪽지를 보낼 수 없다고 하네요.. (나이가 들었는지 이런것도 어렵습니다 ㅋㅋ)
그래서 다시 이곳으로 와서 감사 인사 남깁니다 ㅎㅎ
블로그에서도.. 트위터에서도.. 좋은 정보 항상 감사합니다^^
케로군의 불[火]로그  | 2010/07/25 10:23
트윗하시면서 멘션으로,
그러니까 트윗하시는 맨 앞에 @F1_korea <<< 이렇게 쓰시고 그냥 트윗하시면 멘션이 되고요...
#F1kr 해시태그까지 붙여서 쓰시면 F1팬당에서 함께 볼 수도 있습니다.
예를 들면...

@F1_korea #F1kr 오늘 호켄하임엔 비가 내릴 것 같지 않네요.

이런 식으로 트윗하시면 되겠죠^^
쪽지는 비밀 얘기? 뭐 그런 거 아니면 딱히 안 쓰셔도 돼요. 전화번호 같은 거 알려드릴 때나 쓰는 거라 ㅎㅎ
  | 2010/07/25 11:48
저같이 주행중에 있는 레드불과 토로로소..
그리고 맥라렌과 메르세데스의 머신구분에 아직도 애를 먹는(옆에서 보면 구분이 가지만 ^.^)
사람을 위해 서킷분석이며 이런저런 F1과 관련된 정보와 소식글을 늘 남겨주셔서
너무 감사한 마음 듬뿍 전하네요. ^.^

레드불의 베텔이 독일GP 예선 폴포지션을 했지만..
2위 알론소와는 0.002초 차이라 오늘 있을 결승레이스가 무척이지 흥미진지하네요.

감사한 마음과 함께 결승후 케로님의 리뷰글도 기대하며..
무더운 여름철 팥빙수처럼 시원하고 건강하게 보내세요. ^.^
케로군의 불[火]로그  | 2010/07/25 18:20
오늘 페라리와 레드불의 혈전이 기대가 안될수가 없네요.
스타트부터 불꽃튀길 것 같습니다^^

그리고, 레드불과 토로로쏘, 맥라렌과 메르세데스 머신 구분이 안되시는 건... F1을 아주 오래 꾸준히 보신 분이 아니라면 지극히 정상이십니다^^
http://www.sunnycero.com/blog/cero/entry/f1_twitter?category=52
<< 이 글을 참고하시면 도움이 될지도 모르겠네요.
케로군의 불[火]로그:F1 / 음악 / 영화 / 게임 / 만화 등등 문화 엔터테인먼트 마음대로 뜯어보기( 칼럼 아니고? )
by
F1 / 음악 / 영화 / 게임 / 만화 등등 문화 엔터테인먼트 마음대로 뜯어보기( 칼럼 아니고? )
전체 (1680)
널리 알림 (6)
~ 우주 ~ (44)
F1 & motorsports (332)
살아가는 얘기 (454)
사진들 (52)
뜯어보기 (43)
구입했습니다! 오픈케이스 (319)
이런저런 소식 (116)
여행기 & 여행 사진 (52)
아무 얘기나 (7)
webpage memories (126)
«   2014/04   »
    1 2 3 4 5
6 7 8 9 10 11 12
13 14 15 16 17 18 19
20 21 22 23 24 25 26
27 28 29 30      
  1. 2012/11 (7)
  2. 2012/10 (20)
  3. 2012/09 (13)
  4. 2012/08 (18)
  5. 2012/07 (16)
  • Total : 2974215
  • Today : 918
  • Yesterday : 3449
RSS구독하기:SUBSCRIBE TO RSS FEED

Follow f1_korea on Twitter